베트남 호치민 다이남 호텔 마사지 밤문화후기

작성자 정보

  • 벳라이센스 작성
  • 6,463 조회
  • 작성일

본문

베트남 호치민 다이남 호텔 마사지



베트남 호치민에 가장 유명하다고 할 수 있는 다이남 호텔 마사지를 다녀왔습니다.


개인적으로 다이남 호텔 마사지 마사지사들의 옷이 마음에 들고, 와꾸 또한 베트남에서도 상위 10프로안에 들거라는 생각을 합니다.


마사지는 별거 없이 조물딱 거리는 수준이고, 팁 달라고 징징대는데 전 20만동 주고 나왔습니다. 


적게 준 편이라고 하더라구요.


개인적으로는 대딸치고 비싼편이라고 생각합니다.


위치도 여기가 맞나 싶을 골목으로 들어가야하고, 엘리베이터 탔을 때...냄새가 좀 있었습니다.


처음가는 사람은 남자가 팁달라고 달라붙는데 무시하고 마사지 받으시면 됩니다.


그 외에, 호치민하면 퀸비라고 한인타운쪽 대떡방 같은 곳이 있는데 가격은 130만동 ? 정도 였던거 같습니다.


1층 호텔 의자에 여자들이 다수 앉아있고, 맘에 드는 친구로 골라서


남자한테 돈을 지불하면 윗 층 방으로 올라가서 떡치는 구조로 되어있습니다. 


절대 당황해서 남자 매니저? 같은 놈이 붙여주는 여자랑 가지마시고 꼭 골라서 올라가세요!


와꾸는 떨어지나, 떡을 칠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메리트구요. 전쟁 후, 근처 마사지샵가서 마사지 받고 나오면 하루가 노곤노곤해 집니다.


전 퀸비에서 만났던 친구가 호텔어디냐고 물어보고 밤에 따로 찾아와서 긴 밤 보냈구요. 


와꾸는 다이남 보다는 떨어지나, 길거리에 있는 웬만한 베트남 녀들보다는 상타친다고 봅니다.


기타 궁금하신 점 있으시면 댓글이나 쪽지로 보내주심 답변 드리겠습니다.


개인적으로는 다이남보다는 퀸비 추천드립니다. 6만5천원이지만 올라가서 쇼부 잘 치면 2떡정도는 팁 2만원 정도에 진행 가능해 보였습니다.


두서없이 생각나는대로 썻네요. 

관련자료

컨텐츠 정보

토토사이트 먹튀검증 커뮤니티

등록된 인증업체 이용 중 사고 피해 발생시 전액 보상 약속드립니다.
벳라이센스 - 먹튀검증 놀이터 사이트 토토
번호
제목
이름
RSS